Untitled Document 국제타임지




성남의 주요 관광지 13곳 문화관광해설사 동행


국제타임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6.09.02 21:18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시는 오는 9월 1일부터 시내 주요 관광지 13곳에 문화관광해설사를 둬 국내·외 관광객에게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관한 이해를 돕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영어, 일어 능통자와 역사·문화에 관한 지식이 해박한 사람 등 모두 4명의 문화관광 해설사를 선발하고, 관광지별 실습을 마쳤다.

문화관광 해설사가 동행하는 시내 관광지는 문화·생태권역 관광코스 9곳과 종교·문화권 관광코스 4곳이다.

문화·생태권역은 남한산성, 중앙공원, 율동공원, 성남시청, 천림산봉수지, 나라기록관, 신구대박물관, 판교생태학습원, 율동생태학습원이다.
종교·문화권역은 봉국사, 망경암, 약사사, 분당성요한성당이다.

문화관광 해설사의 맛깔난 입담과 해설은 관광객들에게 유익한 성남 관광 환경을 만들어 주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성남시는 관광지별로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하루 6차례, 월 72회 문화관광 해설사 동행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비용은 무료이며, 차량은 지원하지 않는다.

문화관광 해설사와 함께 성남 관광을 희망하는 성인단체와 가족(5명 이상), 학교는 신청일 기준 1주일 전까지 성남시 홈페이지(팝업창)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선익 / kjtnews@kjt.kr
 

[ Copyrights © 2017 국제타임지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국제타임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양현로 469 가람빌딩 301호 대표 관리자
전화 : 031-755-0011 팩스 031-722-2288 대표 메일 : kjtnews@kjt.kr
© 2016 GLOBALNEWS THEME - ALL RIGHTS RESERVED